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1월 일하는 사람 사진 공모전 오병준씨 '고추밭의 농부' 1등



제5회 일하는 사람 사진 공모전의 11월 1등 수상작으로 오병준씨의 ‘고추밭의 농부’(사진)가 선정됐다. 비탈밭에 이랑을 만들고 비닐을 씌운 뒤 막 모종을 낸 고추밭이 일렁이는 파도처럼 보인다. 지난 시간 이루어낸 땀의 결실이면서 동시에 앞으로 닥쳐 올 고된 노동의 암시이기도 하다. ▶2등=가을을 쓴다(최일원), 작업도 시원 보는 사람도 시원해요(이규상) ▶3등=멸치 삶는 어부(이수남), 친구(신순자), 갈치상자에 담긴 생계(강지수). 이 공모전은 중앙일보가 주최하고 고용노동부·캐논코리아·중앙SUNDAY가 후원한다. 2015년 8월까지 매달 여섯 작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응모는 http://wp.pic.joins.com/app/workpeople5



박종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