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5 수능 성적표 오늘(3일) 배부…만점자 ‘이승민’ 학생만 ‘대박’

[사진 중앙포토]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능 만점자가 화제다.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개인 성적표가 3일 수험생에게 배부되는 가운데 수능 만점자가 12명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수능은 수학과 영어 영역의 만점자 비율이 역대 수능에서 가장 높을 정도로 쉽게 나와 인문계는 국어, 자연계는 과학탐구 등의 과목이 당락의 큰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 매체에 따르면 2015 수능 만점자는 인문계열 4명, 자연계열 8명으로 총 12명이다. 수능 만점자는 특히 대구 경신고에서만 4명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현재까지 확인된 12명 중 외대부고 김세인 학생을 제외한 나머지 11명이 모두 재학생이기 때문에 재수생 만점자가 나올 가능성도 큰 것으로 전해졌다.



수능만점자 12명은 부산 남구 대연고의 이동헌, 경북 포항 포항제철고의 한지민, 울산 중구 성신고의 최보윤, 경기 용인 외대부고의 김세인, 대구 수성 경신고의 권대현, 김정훈, 이승민, 이승민(동명), 전남 순천 매산고의 정대승, 광주 남구 인성고의 박현준, 경북 안동 안동고의 김관후, 서울 양천 양정고의 이승민이다.



특히 그중에서도 대구 경신고에서만 4명(권대현 김정훈 이승민 이승민)의 합격자가 나와 주위를 놀라게 하고 있다. 특히 해당 만점자 중 2명의 이름이 '이승민'이고 같은 반이라고 알려졌다 . 또 서울 양정고의 수능 만점자 이름도 이승민으로 동일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2015학년도 수시모집 합격자 발표는 오는 6일까지 이뤄지고 오는 19일부터는 각 대학별로 정시모집이 시작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수능만점자’ ‘수능성적표’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