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납치된 형제를 찾아달라’ 피멘의 누드 시위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위치한 우크라이나 보안기관(SBU) 본사에서 1일(현지시간) 피멘 소속 여성의 누드 시위가 벌어졌다. 이 여성은 납치된 자신의 여자 형제를 SUB가 찾아줄 것을 요구했다. 상의를 탈의한 시위자가 실종자의 사진을 못으로 박고 있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