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삼성 웹드라마 ‘최고의 미래’, 조회수 1000만회 넘어서

삼성그룹이 제작한 웹드라마 ‘최고의 미래’가 1일 누적 조회수 1000만 건을 넘어섰다. 웹드라마 가운데 조회수 1000만 건 이상을 기록한 건 국내에서 제작된 콘텐트로 처음 있는 일이다. 최고의 미래는 삼성그룹 기업 블로그와 네이버ㆍ다음ㆍ유투브 등을 통해 공개됐으며, 지난 10월 28일 공개 이후 3일 만에 조회수 100만 건, 열흘 만에 500만 건을 넘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꿋꿋이 자신의 꿈을 키워가는 삼성 여직원이 사내 인재양성 프로그램인 ‘해외 지역전문가 제도’를 통해 꿈을 찾는다는게 주요 줄거리다. 사무실에서 근무하거나 지역전문가 공모에 도전하는 장면은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사옥과 경기도 수원 소재 삼성전자 디지털시티에서 촬영했다. 인기 걸그룹 ‘걸스데이’ 출신 민아와 배우 서강준이 남녀 주연을 맡았다.



삼성그룹 관계자는 "미래를 향해 도전하고 성장해가는 두 주인공을 통해 젊은 층의 고민인 꿈과 미래에 대해 함께 이야기하고 싶었다"며 "젊은 세대가 손쉽게 이용하는 웹드라마 형식을 통해 우리 시대 청년들의 도전과 열정을 응원하는 삼성의 메시지가 효과적으로 전달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삼성은 내년에도 드라마를 비롯한 영상물을 제작해 젊고 유연한 기업 이미지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