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타블로 父女 빠지고 엄태웅 父女 등판…'슈퍼맨이 돌아왔다' 새로 물갈이





배우 엄태웅(40)이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할 예정이다.



현재 출연중인 타블로(34) 부녀(父女)를 대신해 들어간다. 타블로와 하루(4)양은 14개월 만에 하차한다.



엄태웅의 소속사는 “엄태웅이 이번 주 내로 서울 옥수동 자택에서 ‘슈퍼맨이 돌아왔다’ 첫 촬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어 “KBS 쪽에서 제안은 계속해서 들어왔었으나 스케줄이 맞지 않아 몇 차례 고사했으나, 최근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2일 밝혔다.



엄태웅은 지난 1월 몬테카를로 발레단 소속 발레리나 윤혜진과 결혼해 슬하에 딸 엄지온 양을 뒀다.



엄태웅은 최근 아내의 SNS를 통해 딸 지온 양의 모습을 공개하며 딸바보임을 입증한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엄지온 양은 엄태웅을 쏙 닮은 붕어빵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현재 ‘슈퍼맨이 들어왔다’에는 배우 송일국-대한·민국·만세 부자, 개그맨 이휘재-서언·서준 부자,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사랑 부녀가 계속 출연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엄태웅’ [사진 윤혜진 SN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