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칼렛 요한슨·로메인 도리악 결혼…스칼렛의 폭넓은 남자 취향, 이번에는 저널리스트?









'스칼렛 요한슨 로메인 도리악'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30)이 지난 10월 프랑스 저널리스트, 로메인 도리악(32)과 비밀리에 결혼식을 올렸다고 뒤늦게 알려졌다.



1일 미국의 한 매체는 "스칼렛 요한슨은 지난 10월 1일 미국 몬타나주 필립스버그에서 프랑스 언론인 로메인 도리악과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2년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지난해 9월 약혼해 6개월 만에 아이를 갖고, 지난 9월 딸 로즈 도로시가 태어났다.



결혼식은 딸이 태어난 이후에 곧바로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로메인 도리악은 프랑스 저널리스트이자 광고 에이전시 회사 대표로, 스칼렛 요한슨보다 2살 많다.



매체는 "요한슨은 로즈 도로시를 출산한 직후 조용히 식을 올렸다. 둘의 결혼 사실은 요한슨이 최근 한 모금 행사에 반지를 끼고 나타나면서 소문이 나기 시작한 것"이라며 "요한슨 측은 아직 이 사실에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또 스칼렛 요한슨 지인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이 비밀리에 결혼한 이유는 둘 다 사생활 보호를 원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미국의 연예 관계자들은 스칼렛 요한슨과 로메인 도리악 모두 SNS를 멀리하는 등 사생활을 매우 중요시하며, 이런 면을 서로 공유하 며 감정을 싹틔웠을 것이라고 추정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스칼렛 요한슨 SNS]

'스칼렛 요한슨 로메인 도리악' '스칼렛 요한슨 로메인 도리악'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