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님과 함께’ 김범수, 눈물 흘리는 안문숙에 “안아주고 싶었다”





JTBC ‘님과 함께’의 안문숙이 김범수와 데이트 도중 눈물을 흘렸다.



‘원조 재혼부부’ 임현식-박원숙을 찾아가 즐거운 시간을 보낸 ‘썸 커플’ 김범수-안문숙. 경기도의 숯가마를 찾아 ‘원조 재혼부부’와 ‘힐링타임’을 보내던 두 사람은 숯가마 내 조용한 공간에서 둘만의 시간을 가지며 대화를 나눴다.



안문숙은 임현식-박원숙의 모습에 자신의 어머니를 연상시키며 눈물을 터트렸다. 김범수는 돌연 눈물을 흘리는 안문숙의 머리와 등을 따뜻하게 쓰다듬어주며 다정다감한 모습을 보여줬다. 김범수는 “껴안아주고 싶었다”며 당시 심정을 밝혔다.



안문숙의 눈물에 담긴 의미는 무엇일까. 2일 오후 9시 40분 ‘님과 함께’ 43회에서 볼 수 있다.



‘님과 함께’는 12월부터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