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내일도 칸타빌레' 마지막 촬영 현장 공개…"마음 먹먹하고 아쉬워"

 



'내일도 칸타빌레'의 마지막 촬영 현장 인증샷이 눈길을 끌었다.



2일 KBS 2TV 월화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 측이 RS 오케스트라 단원들과 함께 진행된 마지막 촬영 현장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날 촬영은 주원과 심은경을 중심으로 한 자리에 모두 모인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함께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1번을 연주하는 장면으로 진행됐다.



촬영에 앞서 배우들은 몇 달간 촬영에 함께 임한 스태프와 오케스트라 단원들과 함께 인증샷을 찍으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냈다고 전해졌다.



주원은 "배우들과 스태프 모두 정말 고생 많았고 잊지 못할 것 같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심은경은 "아직도 끝난 것 같지 않다. 마음이 먹먹하고 아쉽지만 좋은 분들과 작업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고 전했다.



'내일도 칸타빌레'는 종영까지 단 1회만을 남겨놓고 있다.





'내일도 칸타빌레' 인증샷을 본 누리꾼들은 "'내일도 칸타빌레' 인증샷, 다들 친해보여", "'내일도 칸타빌레' 인증샷, 아쉽겠다", "'내일도 칸타빌레' 인증샷, 여기서는 커플 안나오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내일도 칸타빌레' [사진 KBS2 ‘내일도 칸타빌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