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리있는 사랑' 이시영, UFO 포기하고 그가 택한 것은…


‘일리 있는 사랑’ 이시영이 엉뚱하지만 사랑스러운 4차원 소녀의 매력을 보여줬다.

이시영은 1일 첫 방송된 tvN 새 월화 드라마 ‘일리 있는 사랑’에서 김일리 역을 맡아 자신만의 세계를 가진 여고생으로 완벽히 변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언젠가 안드로메다에 가 사과나무 한 그루를 심고 싶어 하는 범상치 않은 소녀 일리가 희태(엄태웅 분)와 엮이며 운명 같은 사랑에 눈을 뜨는 모습이 방송됐다.

일리는 그림에 제법 재주가 있지만, 미대 진학보다는 페인트공이 되고자 카키색 작업복을 사두고, 맑은 날 학교 뒷산에 올라 외계인과 접선을 시도하는 등 18년간 남들의 시선과 상관없이 나름 평범한 일상을 보내왔던 여고생이었다. 그러던 일리의 세계가 희태로 인해 조금씩 변화가 시작했다.

비뇨기과 앞에서 다소 민망한 상황으로 만나 서로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이들은 학생과 임시 생물교사로 학교에서 재회한다. 여고가 낯설기만 한 희태에게 일리는 가장 큰 걸림돌이었다. 짓궂은 일리의 장난에 희태는 여고생들에게 치질 환자라는 오해를 사기도 한다.

일리는 UFO를 기다리던 뒷산에서 평생소원인 안드로메다행 대신 ‘희태와 결혼하겠다’는 다짐을 외쳐 본격적인 러브라인의 시작을 알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