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현석 “돌고래 IQ가 70이라면 난…” 깜짝 발언

양현석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양현석이 방송에서 난독증 고백했다.



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는 ‘차세대 리더와 청년들의 대화’를 주제로 첫 번째 리더로 양현석이 출연했다.



이 자리에서 양현석은 “태어나서 책을 한 권도 읽어본 적이 없다”며 “난독증이라 그런지 읽기 시작하면 글자들이 춤을 춘다”고 털어놨다. 이어 양현석은 “IQ에 나오는 질문을 이해 못해 내 IQ가 얼마인지 모르겠지만 돌고래 IQ가 70이라면 아마 난 그 아래이지 않을까 한다”며 ‘분명 100이하였던 것 같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양현석, 책 평생 한 권도 안 읽었다니 놀랍다”, “양현석, IQ 얘기 너무 웃겨”, “양현석, 난독증 있었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난독증은 듣고 말하는 데는 별 다른 지장을 느끼지 못하는 소아 혹은 성인이 단어를 정확하고 유창하게 읽거나 철자를 인지하지 못하는 증세로서, 학습 장애의 일종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