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리있는 사랑’ 첫 방송부터 불륜으로 후끈! 다른 남자 집에 들어가는 아내 보고…





 

드라마 ‘일리있는 사랑’이 첫방송부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1일 첫방송된 케이블 tvN 월화드라마 ‘일리있는 사랑’(극본 김도우, 연출 한지승)에는 아내 김일리(이시영)와 김준(이수혁)의 불륜 현장을 목격한 장희태(엄태웅)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장희태는 홀로 옥상에서 아래를 응시하고 있었다. 그는 일리가 다른 남자의 집 앞에 선 것을 보며 “집에 가! 쳐다보지 말고 그냥 집에 가란 말이야!”라고 혼잣말하듯 속삭였지만 일리는 그 집에 들어갔다. 또 그는 일리가 다른 남자와 포옹하는 모습을 목격했다.



이에 충격을 받은 장희태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한 채 커튼이 쳐지고 불이 꺼진 모습까지 봐야했다. 장희태는 그 길로 현장에 쳐들어가는 것을 상상했지만 “왜 하필 이렇게 바람 부는 날 그 자식을 만난 것일까. 내가 헛것을 본 건 아닐까”라며 “어디서부터 잘못된 것일까. 혹시 처음 만났을 때부터?”라고 탄식했다.



‘일리 있는 사랑’은 두 남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여주인공 김일리와 첫사랑에 빠진 사춘기 소녀 같은 아내를 지켜봐야 하는 남편 장희태, 그리고 일리를 보며 처음으로 여자에게 설렘을 느낀 김준(이수혁 분)의 사랑을 담아낸 감성 멜로 드라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일리있는 사랑’[사진 tvN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