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애완견 금지 음식은? "절대 먹지 마!"



 
애완견에게 먹여서는 안 될 ‘금지 음식’이 공개돼 화제다.

미국의 구강 위생 전문가이자 의학박사인 해롤드 캐츠는 최근 자신이 운영하는 인터넷 사이트 테라브레스(TheraBreath)를 통해 애완견 금지 음식을 공개했다.

첫번째로 공개된 음식은 초콜릿이다. 카페인과 같은 메틸수은 성분을 가지고 있는 초콜릿은 개에게는 독이 될 수 있다. 개가 초콜릿을 많이 먹었을 때는 구토와 설사 불규칙한 심장박동을 유발할 수 있고, 심할 경우 죽음에 이를 수 있다.

캐츠는 양파와 비슷한 류의 샬롯과 마늘도 해롭다고 밝혔다. 양파에는 붉은 혈액세포를 손상시키는 화합물이 함유돼 있으며 심호흡을 방해한다. 또 건포도와 포도도 해로운 것으로 밝혀졌다. 이 같은 과일을 개가 먹었을 경우 신부전증을 유발할 수 있으며 12시간 내에 구토와 설사를 하거나 혼수상태에 빠져들 수 있다.

이어 마른 오징어나 문어, 조개, 새우 등의 어패류는 소화불량이나 구토를 초래할 수 있다. 캐츠는 특히 오징어를 그냥 삼켰을 경우에는 체내 수분으로 인해 그대로 불어나기 때문에 소화불량에 시달릴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애완견 금지 음식’ [사진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