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새벽비' 샤넌, 17살 괴물 신인 재킷 사이로…' 아찔무대'

샤넌, '새벽비'[사진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신인가수 샤넌이 '새벽비'로 데뷔했다.



샤넌은 지난달 30일 방송된 SBS 가요 프로그램 ‘인기가요’에 출연해 데뷔곡 ‘새벽비’를 불렀다.



‘아이유 모창자’로 화제를 모은바 있는 가수 샤넌이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가졌다.



이날 샤넌은 허리라인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탑에 붉은 정장을 입고 남자 댄서들과 호흡을 맞추며 춤을 추면서도 탄탄한 노래 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샤넌은 군살없는 몸매와 인형 같은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또 샤넌은 올해 17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성숙한 미모와 무대 매너로 남성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앞서 샤넌은 지난 2010년, 어린 나이에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 에 출연해 가수가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으며 이후 종합편성채널 프로그램 ‘히든싱어’에서 아이유편에도 참가했다.



한편, 샤넌의 데뷔 곡 ‘새벽비’는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OST를 작곡한 로코베리가 작곡했으며 안무에는 세계적인 안무가 이안 이스트우드가 참여해 관심을 끌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샤넌, '새벽비'[사진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