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힐링캠프’ 양현석, 서태지와 “민감…예전 아내와 같은”

‘힐링캠프 양현석’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 캡처]
 

YG엔터테인먼트의 대표 양현석(44)이 그간 사건사고에 관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양현석은 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출연해 대학생들을 만났다. 이날 방송은 미래창조과학부와 함께 하는 물음프로젝트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양현석은 '서태지와 아이들' 시절 함께 활동했던 서태지와의 불화설에 대해 “민감하고 화제가 된 이야기라 조심스럽다”며 “서태지는 나에게 예전 아내와도 같은 존재다. 이런 논쟁이 있을 거라고는 생각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서태지를 가장 잘 아는 사람이 나일 것이다. 눈빛만 봐도 마음을 읽을 수 있을 만큼 가까운 사이다"라며 "8년 동안 만나지 않은 건 사실이지만 사이가 안 좋아서가 아니다. 다만 공통 관심사가 점점 달라져서 그렇다"고 말했다.



양현석은 "서태지와 언젠가부터 공통관심사가 달라져 공감대가 없어졌다. 듣는 음악 스타일도 다르다. 조만간 보거나 연락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힐링캠프 양현석’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