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투자 네비게이터 소득공제 전환형 펀드

세(稅)테크 계절이 돌아왔다. 예·적금 금리가 쥐꼬리 수준으로 떨어진 초저금리 기조 아래 세금을 한 푼이라도 더 아끼자는 게 세테크의 핵심이다. 평소 절세 노력을 기울이지 않았다면 오는 12월 말까지 소득공제혜택이 있는 금융상품에 가입하는 게 좋다. 주택청약저축·소득공제장기펀드(소장펀드)·연금저축보험 등에 가입하는 것이 괜찮은 절세 전략이다.

 ‘한국투자 네비게이터 소득공제 전환형 펀드’는 연말 소득공제 혜택을 볼 수 있는 펀드 상품이다. 3개월 3.51%, 설정 이후 10.64%의 수익률을 기록한 역사가 자랑거리다. 이는 지난 3월 17일 공동 출시된 펀드 중 가장 높은 성과다.

8개월 수익률 10.64% '세테크 효자'

 이 소장 펀드가 운용 전략을 공유하고 있는 ‘네비게이터 펀드’는 설정액 1조2195억원의 초대형 펀드로, 9년간 변함 없이 운용중인 한국투자신탁운용의 간판 상품이다. 이 펀드는 장기적인 관점에서 ▶경제적인 수익성 ▶환경적인 건전성 ▶기업의 미래가치 ▶산업의 구조를 변화시키는 메가 트렌드 등을 철저하게 분석해 구조적 성장이 가능한 저평가 종목을 발굴하는 데 힘쓴다.

 특히 안정성을 추구하면서 변동성 위험을 줄이기 위해 수시로 기업 탐방과 철저한 리서치로 기업 가치를 평가한다. 기업 경쟁력과 시장 지배력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장기 안정적인 포트폴리오를 추구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소장 펀드는 펀드 간 전환이 자유로운 엄브렐러형으로 ‘한국투자 네비게이터 소득공제 전환형 펀드(주식)’와 ‘한국투자 네비게이터 소득공제 전환형(채권혼합)’의 두 상품 간 전환이 가능하다. 수수료와 횟수에 제한 없이 전환할 수 있다.

 개인투자 성향이나 시장 상황에 따라 알맞은 투자 대상 상품으로 갈아탐으로써 시장 변화에 따른 자산배분을 할 수 있는 것이다.

 7년째 네비게이터 펀드 운용을 맡고 있는 한국투자신탁운용 박현준 부장은 “시장이 꾸준한 변동성을 보이고 있으나 시장이 안정될 때 상승여력이 높은 종목의 편입을 늘려갈 예정”이라며 “앞으로 단기적인 시장 변화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균형 포트폴리오로 리스크에 대비할 수 있도록 운용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투자 네비게이터 소득공제 전환형 펀드는 한국투자증권, 우리은행, 외환은행, 수협, 광주은행, 이트레이드증권, HMC투자증권, BS투자증권, KB 투자증권, 하나대투증권, 현대증권, 키움증권, 펀드온라인코리아 전 지점에서 가입할 수 있다.



<유희진 기자 yh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