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상미 1월24일 결혼,양평 작은교회서 비공개로…왜?





배우 남상미가 내년 결혼한다. 결혼일은 1월 24일. 경기도 양평의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남상미의 소속사 JR 엔터테인먼트 측은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남상미가 2015년 1월 24일 결혼으로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예비신랑은 30살의 평범한 일반인으로 개인사업을 하고 있는 순수하고 건실한 청년이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이어 ‘결혼식은 양평에 위치한 작은 교회에서 소박하게 진행될 예정이다’며 ‘얼굴이 알려지지 않은 예비신랑과 양가 친지들을 배려해 친인척만을 초대한 비공개 예식으로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소속사에 따르면 남상미와 예비신랑은 2013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동갑내기 친구에서 연인으로 발전했고 최근 양가 상견례를 마치고 결혼을 결정하게 됐다. 남상미는 예비신랑의 꾸밈없이 소탈한 모습과 진실함에 반해 자연스럽게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남상미는 2003년 MBC 드라마 ‘러브레터’로 데뷔해 SBS ‘불량가족’, MBC ‘개와 늑대의 시간’, MBC‘빛과 그림자’, KBS ‘조선총잡이’, 영화 ‘잠복근무’ ‘불신지옥’ ‘복숭아나무’ 등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지난 10월 개봉한 영화 ‘슬로우 비디오’에서 여장부 봉수미 역을 맡아 차태현과 호흡을 맞췄다. 데뷔 전 서울 시내 한 대학교 앞 패스트푸드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할 당시 ‘얼짱’으로 알려져 주목을 받기도 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남상미 결혼, 요즘 결혼 많이해” “남상미 결혼, 남자 부럽” “남상미, 갑작스럽다” 등과 같은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