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절도 발각돼 도주하다 경찰차 들이받고 붙잡혀

충남 서천경찰서는 28일 고급 승용차에서 금품을 훔치려 한 혐의(절도 미수 등)로 박모(4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박씨는 지난 26일 오후 6시10분쯤 충남 서천군 마량면의 한 주차장에 주차된 수입차량에서 금품을 훔치려다 주인에게 발각되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이후 박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4㎞가량 추격전을 벌이다 경찰 차량을 들이받고 붙잡혔다.



검거 당시 박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정지 수치인 0.068% 상태였다. 사기 혐의로 구속영장이 발부돼 검찰이 수배 중이었다. 경찰은 박씨의 신병을 검찰에 넘기는 한편 여죄를 수사 중이다.



신진호 기자 zino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