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동석, 美 명문대 출신에 마크 콜먼 트레이너에 또?…반전 매력 '충격'

‘마동석’. [사진 썰전 방송 캡처]


 



‘썰전’에서 배우 마동석(43)의 매력이 재조명됐다.



27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남심(男心), 여심(女心)을 사로잡은 ‘2014년 핫가이’를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지윤은 마동석에 대해 “마동석의 매력은 욕을 하고 누굴 때려도 착한 남자 같다”며 “되게 무섭게 생겼는데 결국엔 선한 사람 같은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허지웅과 김구라는 ”마동석의 여러 이력을 보면 놀랍다”며 “미국 이종격투기 선수 마크 콜먼의 개인 트레이너였다고 한다”고 말했다. 또 “콜럼버스 주립대학 체육학과를 나와 영어도 잘한다고 하더라”며 마동석의 능력을 재조명했다.



‘썰전’ 제작진은 마동석이 마크 콜먼을 지도하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해 이 사실을 입증했다.



허지웅은 또 “자료를 보면서 놀란 것은 마동석 성이 마씨가 아니라 이씨더라”며 “본명이 마동석이 아닌 이동석이다”고 말했다.



마동석은 2005년 영화 ‘천군’으로 데뷔했으며 오는 12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상의원’에서 판수 역을 맡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마동석’. [사진 썰전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