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 드 트왈렛' 뜻, 수분 많고 향 강하지 않은 향수…향수 용어 살펴보니



 
향수 용어인 ‘오 드 트왈렛’의 뜻이 화제다.

‘오 드 트왈렛’은 ‘단장을 하기 위한 물’이라는 프랑스어로 수분이 많고 향이 강하지 않은 향수를 가리킨다.

향수에는 다양한 향이 존재하는데 알코올에 첨가된 향수 원액의 비율인 ‘부향율’에 따라 여러 종류로 나뉜다.

일반적으로 제일 잘 알려진 향수, 즉 퍼퓸의 부향율이 가장 높으며 오 드 퍼퓸-오 드 트왈렛-오 드 코롱-샤워 코롱 순으로 향이 점차 옅어진다.

퍼퓸은 15~25% 향료를 함유해 농도가 가장 진하다. 6~7시간 정도 풍부한 향이 지속된다.

오 드 퍼퓸은 9~12% 향료를 함유하며 퍼퓸보다 조금 옅은 향으로 부담이 덜하다. 5시간 전후로 향이 지속된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 드 트왈렛은 5~7%의 향료를 품고 있으며 가볍고 산뜻하면서도 4~5시간 정도 향이 지속된다.

오 드 코롱은 3~7% 향료를 함유하며 다른 향보다 상쾌하다는 특징이 있다. 향수를 처음 접하는 이들이 부담없이 사용하기 좋으며 향의 지속도는 1~2시간 정도다.

샤워코롱은 2~5%의 향료를 함유해 가볍게 목욕을 마치고 몸에 뿌려주면 상쾌한 느낌을 즐길 수 있다.

좋은 향수를 선택하기 위해서는 향수병을 코에 대고 향을 직접 맡기보다는 맥박이 뛰는 부분에 한두 방울 정도 바르거나 알고올이 증발한 다음에 남는 향을 맡고 선택하는 것이 좋다.

또 향력을 최대로 높이려면 귀, 뒤, 손목, 팔꿈치 안쪽, 무릎 뒤 등 맥박이 뛰는 부분이나 따뜻한 부분에 향수를 사용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 드 트왈렛 뜻’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