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혜리, 만취 상태로 음주운전…결국 교통사고 '어쩌다'

‘김혜리’. [사진 일간스포츠]




 

배우 김혜리(45·여)가 만취 음주 교통사고를 냈다.



28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혜리가 이날 오전 6시 12분쯤 강남구 청담동 청담사거리에서 벤츠 승용차를 몰다가 권모(57)씨의 제네시스 승용차와 충돌했다고 전했다.



이날 서울 강남경찰서 측은 일간스포츠와의 통화에서 “김혜리가 혈중 알코올 농도 0.1%의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가 사고를 냈다”고 밝혔다.



이어 “상대방 차가 손상된 것 말고는 다친 곳은 없다. 경찰서에서 간단하게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며 “300~500만원의 벌금형이 내려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김혜리는 직진 신호를 무시한 채 학동사거리 방면으로 좌회전하려다 맞은편 차로를 달리던 권씨의 승용차 운전석 부근을 들이받았다.



앞서 방송인 노홍철도 혈액 검사결과 비슷한 농도의 알코올이 측정된 바 있다.



김혜리는 1988년 미스코리아 선 출신으로 드라마와 영화 등에 출연하며 탤런트로 활동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혜리’.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