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병재 "열애 맞지만…근데 막 되게 핑크빛은 아니다" 어떤 빛일까?

‘유병재’ ‘유병재 열애’. [사진 tvN ‘SNL코리아’ 캡처]
작가 겸 방송인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tvN ‘SNL코리아’ 유병재 작가가 핑크빛 열애 중이라고 일간스포츠가 보도했다.



일간스포츠는 지난 27일 “유병재가 ‘SNL코리아’에서 최근까지 조연출을 맡았던 여성 분과 교제 중이다. ‘SNL코리아’를 하면서 자연스럽게 만났고,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는 한 연예 관계자의 말을 전했다.



그러면서 “‘SNL코리아’ 관계자들 중 알만한 사람들은 아는 얘기”라고 귀띔했다고 덧붙였다.



유병재와 열애 중인 여성은 현재 ‘SNL코리아’에서 활동하지 않는다고 이 매체는 보도했다.



방송 관계자는 “얼마 전 ‘SNL코리아’를 그만뒀다. CJ E&M 정규직이 아니다. 자연스럽게 프로그램에서 나갔다”며 “교제하는 것과 프로그램을 그만둔 건 무관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고 일간스포츠는 보도했다.



열애 소식이 순식간에 퍼지자 유병재는 “안녕하세요. 유병재입니다”라고 시작하는 공식입장을 전했다.



그는 “오늘 아침에 뜬 ‘핑크빛 열애’ 기사로 관심 가져주셨을 분들에게 저의 입장을 밝히는 말씀을 드려야겠기에 글을 올립니다. 인정할 부분은 인정하고 바로잡을 부분은 바로잡고자 하는 마음입니다”라며 “현재 서로 좋은 감정으로 교제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인정했다.



그러면서 유병재는 “하지만 막되게 핑크빛은 아닙니다. 일주일에 5일은 싸웁니다”라고 위트 있게 표현했다. 많이 싸우면서도 계속 만난다는 것은 그만큼 좋은 감정이라는 해석이 나왔다.



마지막으로 “앞으로는 사적인 영역의 이슈보다는 코미디에만 전념하여 더 크고 건강한 웃음을 드릴 수 있는 코미디 작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분에 넘치는 관심 감사드리며 좋은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라고 끝인사를 전했다.



유병재는 ‘SNL코리아’ 작가지만, 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있다. ‘극한 직업’ 코너에서 개그맨 뺨치는 웃음을 선사하며 얼굴을 알렸다. 최근엔 tvN ‘오늘부터 출근’에도 게스트로 합류했다. 2011년 싱글 ‘니 여자친구..’를 발매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을 펼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병재’ ‘유병재 열애’. [사진 tvN ‘SNL코리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