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조윤희 "서인국 눈에 들어와…딸기 씻어주고파"





 

배우 조윤희(32)가 가수 서인국(27)에게 호감을 드러내 화제다.



조윤희는 지난 27일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3’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은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 특집으로 꾸며져 조윤희, 서인국, 이성재, 신성록, 김규리가 출연했다.



조윤희는 이날 방송에서 “사실 서인국과 작품을 하고 싶다고 말한 적이 있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서인국이 출연하는 ‘나 혼자 산다’를 봤는데 집이 너무 지저분하더라”며 “그걸 보고 ‘내가 저 집에 가서 치워줘야 하는데. 저 딸기도 깨끗이 씻어줘야 하는데’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조윤희는 “원래 남자 연예인한테 관심이 없었고 더군다나 연하한테는 더 관심이 없었다. 그런데 그 방송을 보고 난 후 서인국이 눈에 들어왔다”고 고백했다.



마지막으로 “이번에 ‘왕의 얼굴’에 같이 출연하게 돼 기뻤다. 더 친해지고 싶은데 항상 이성재가 옆에 있다. 말로는 서인국과 잘 되길 바란다면서 방해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조윤희’ [사진 해피투게더 시즌3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