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윤의국 고려신용정보회장 횡령 혐의 영장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는 27일 윤의국 고려신용정보 회장에 대해 회삿돈 수십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윤 회장이 이 돈 일부를 KB금융지주 인사에게 건넸는지 여부를 수사중이다. 윤 회장은 올해 초 KB금융의 수백억원대 인터넷 등기 사업을 수주한 L사의 주요 주주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