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부산외국어대 남산동 캠퍼스 준공

부산외국어대는 남산동 캠퍼스를 준공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산 금정구 남산동 금정산 자락에 자리 잡은 남산동 캠퍼스는 14만4916m²(4만3837평) 터에 건물 9채로 구성됐다. 일본 닛켄(日建)설계회사 등 국내외 유명 건축설계회사가 금정산과 어울리게 설계했다. 통유리 강의실과 복합문화공간을 갖춘 도서관이 특이하다.

 남산동 캠퍼스는 2008년 교육과학기술부의 위치 변경 승인으로 2012년 착공돼 이듬해 11월 완공됐다. 그동안 법정 교지 면적의 68.9%에 불과해 논란이 있었지만 최근 캠퍼스 인근 대학 소유 땅 6만5100㎡가 교지로 인정돼 법정 면적을 갖추게 됐다.

 대학 측은 외부 기관의 용역 결과에 따라 기존 남구 우암동 캠퍼스의 활용방안을 결정할 방침이다.

김상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