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 피임약이 당당히 순위권! 이유보니… 아하!





 

피임약이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에 포함돼 눈길을 끈다.



26일(현지시간)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세계영국문화원은 설립 80주년을 맞아 미국·러시아·영국·독일·중국·일본 등 10개국에서 1만명을 대상으로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은 무엇인가?’라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1989년 팀 버너스 리(59)가 글로벌 하이퍼텍스트 공간개념으로 개발한 인터넷망(網)인 WWW가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 1위를 차지했다.



WWW가 개발돼 간단한 인터넷 주소만 입력하면 컴퓨터 상에서 쉽게 그림과 영상, 문서를 이용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세계영국문화원은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에 대해 “월드와이드웹으로 인류의 생활양식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며 “이용자 수가 5억명에 달하는 데 걸린 시간이 라디오는 38년, 텔레비전은 13년인 데 비해 월드와이드웹은 4년에 불과했다”고 말했다.



한편 ‘피임약 발명’은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 22위를 차지했다. 여권신장에 많은 기여를 한 것이 평가받은 것으로 보인다.



피임약이 개발되기 이전의 여성들은 건강과 생명에 많은 영향을 주는 임신과 출산에 대한 선택권이 사실상 없었고 남자에 종속돼 있었다. 그런데 피임약의 발명으로 여성은 비로소 스스로 임신과 출산을 조절할 수 있게 됐다. 원하지 않은 임신과 출산을 피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음식으로는 유일하게 인스턴트 라면의 발명이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 63위로 올랐다. 이전엔 식사 한번에 몇 시간 동안 밥을 짓고 반찬을 만들어야 했지만 끓이는 데 10분 정도밖에 걸리지 않는 인스턴트 라면 하나면 한 끼 식사가 해결되는 시대가 도래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사진 아이클릭아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