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예원-박태환 열애설…장예원 과거 이상형 발언 눈길 '그랬구나~'

‘박태환 장예원’ ‘박태환 장예원’ ‘박태환 장예원’. [사진 일간스포츠·중앙포토]






장예원(24) SBS 아나운서와 수영선수 박태환(25)이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장예원 아나운서의 이상형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끈다.



27일 더 팩트는 박태환과 장예원이 나란히 찍힌 사진을 공개하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제기했다. 이에 지난해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도전 1000곡’에서 장예원 아나운서가 개그맨 조세호를 이상형으로 지목한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당시 “동기 조정식 아나운서와 로맨스가 있느냐”는 질문을 받은 장예원 아나운서는 “전혀 없고 가족 같다”며 “오히려 개그맨 조세호씨가 훨씬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 장예원 아나운서는 “(조세호는)친절하고 뒤에서 하나하나 다 설명해주더라”라고 덧붙였다.



이에 MC 장윤정이 “친절한 남자를 좋아하느냐”고 물었고 장예원 아나운서는 “표현을 잘 해주고 친절하고 다정다감한 사람을 좋아한다”고 이상형에 대해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예원 박태환 열애설’.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