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드리햅번 오마주, 채시라·조여정·고아라 가장 닮은 배우는 누구? 싱크로율 대박!





 

배우 채시라·조여정·고아라가 영화배우 故(고) 오드리햅번으로 변신했다.



지난 26일 SBS ‘한밤의 TV연예(이하 한밤)’에서는 배우 오드리햅번의 모습을 재연한 세 배우 채시라·조여정·고아라의 화보 촬영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조여정은 “과연 오드리햅번의 아성에 도전할 수 있을까? 그냥 조여정만의 매력으로 다가가야겠다”고 오드리햅번을 재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고아라는 “오드리햅번과 어떤 점이 비슷한 것 같냐”는 질문에 “눈이 조금 비슷한 것 같다” 며 “오드리 햅번의 내면의 아름다움을 닮고 싶다”고 말했다.



또 채시라는 ‘티파니에서 아침을’에 나오는 오드리햅번의 손짓과 동작을 똑같이 따라해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이 화보는 ‘아름다움 그 이상의 아름다움’을 향한 메시지와 따뜻한 마음을 모은 오드리 헵번 특집 화보로 패션 매거진 ‘바자’ 12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채시라·조여정·고아라의 오드리햅번 오마주 화보는 ‘오드리 헵번, 뷰티 비욘드 뷰티’ 전시회에 함께 전시되며 패션 화보의 수익금은 오드리햅번 어린이 재단에 기부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드리햅번’[사진 S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