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승호 12월 4일 전역…조교 복무 모습 보니 '늠름'





 

배우 유승호(21)가 12월 4일 전역을 일주일 앞두고 말년휴가를 보내고 있다.



27일 일간스포츠는 유승호 측근의 말을 빌어 “유승호가 말년 휴가를 나와 가족과 함께 좋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유승호가) 휴가 복귀 후 부대서 마지막 군 생활을 정리한 후 12월 4일 오전 전역한다”며 “전역 날 취재진 앞에서 그동안 군생활과 앞으로 계획에 대해 말할 것이다”고 전했다.



유승호는 전역과 동시에 팬미팅으로 공식 행사를 시작한다. 유승호 차기작으로 다수의 작품들이 캐스팅 제의를 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김대승 감독의 ‘조선마술사’ 등이 거론되고 있으나 아직 확정 단계는 아니다.





한편 과거 공개된 유승호의 군 복무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작년 10월 27사단 신병교육대대 공식카페에는 유승호의 모습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유승호는 군복을 입고 조교 모자를 쓴 채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으로 허리에 손을 올리고 있다.



유승호는 2013년 3월 5일 강원도 춘천의 102 보충대로 입대해 수색대대로 자대배치를 받은 후 조교로 보직 변경돼 현재 신병교육을 담당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승호’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