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예원 아나 박태환 심야 데이트 포착…영화관과 자동차 안에서







장예원(24) 아나운서와 ‘마린보이’박태환(25)의 심야 데이트가 포착됐다.



27일 연예 매체 더 팩트는 박태환과 장예원의 심야 데이트 모습을 포착해 공개했다. 박태환과 장예원은 주로 주말 저녁, 영화관과 자동차 안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류윤지 MBC 수영해설위원과 함께 자리를 갖는가 하면, 두 사람이 따로 레스토랑과 영화관에서 만나기도 했다.



박태환은 과거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운동을 같이 할 수 있는 건강한 여자’라고 밝힌 바 있다. 박태환은 “얼굴이 예쁘거나 몸매가 좋으면 많이 놀러다녀 부담스럽다”라고 말했다.



박태환은 한국을 대표하는 수영선수다. 2008베이징올림픽 수영 남자 400m 금메달리스트인 박태환은 이후 2012 런던올림픽, 2014 인천아시안게임까지 합쳐 총 20개의 메달을 따냈다.



장예원은 2012년 SBS 최연소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장예원은 현재 SBS 스포츠뉴스를 단독 진행하는 한편, 배성재 아나운서와 함께 ‘풋볼매거진골’을 진행하며 ‘예누자이’라는 별명으로 스포츠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