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英문화원,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 공개…"1위는?"





 

영국문화원이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을 공개했다.



지난 21일 영국문화원은 설립 80주년을 맞아 미국·러시아·영국·독일·중국·일본 등 10개국에서 1만 명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한국은 이번 조사 대상국에서 빠졌다.



이에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80대 사건 1위는 인터넷망 ‘월드와이드웹(www, 1989년 개발)’이 선정됐다. 팀 버너스 리가 1989년 개발한 월드와이드웹은 인터넷 접속 프로그램(웹브라우저)을 실행해 ‘www’로 시작하는 간단한 인터넷 주소만 입력하면 컴퓨터 상에서 쉽게 그림·영상·문서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영국문화원은 “월드와이드웹으로 인류의 생활양식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며 월드와이드웹의 1위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용자 수 5만명에 달하는 데 걸린 시간은 라디오가 38년, 텔레비전이 13년인 데 비해 월드와이드웹은 4년에 불과했다”고 설명했다.



2위는 1943년의 페니실린의 대량 생산이 꼽혔다. 60년 전에는 나무 가시에 찔려도 운이 나쁘면 팔이나 다리를 잘라야 했다. 그러나 이를 방지할 수 있게 영국의 세균학자 플레밍이 1928년 발견한 항생제 ‘페니실린’은 기적의 약물로 평가받고 있다.



3위는 1980년대 개인용 컴퓨터의 보급이 뽑혔다. 이밖에 이동 전화의 보급과 발전이 15위에 올랐고 TV 방송 시작과 신용카드 개발이 각각 24위와 34위를 기록했다.



역사적 사건으로는 1991년 소련의 붕괴로 냉전이 끝난 것이 8위에 올랐으며 뒤를 이어 미국이 1945년 일본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원자폭탄을 투여해 2차 세계대전의 종식을 알린 것이 9위를 기록했다.



개인적 업적으로는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이 전 세계에 끼친 영향이 7위를 기록했고 이어 덩샤오핑의 1980년대 중국 개혁·개방 정책이 17위에 올랐다.



음식 가운데는 유일하게 인스턴트 라면의 발명이 63위로 순위권에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지난 80년간 세계를 바꾼 사건’[사진 YTN 뉴스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