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선아, 섹시댄스로 스튜디오 초토화…헬로비너스 '위글위글' 저리가라





 

‘라디오스타’ 뮤지컬 배우 정선아(30)가 섹시 댄스로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2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뮤지컬 ‘킹키부츠’의 오만석, 고창석, 정선아, 한선천이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한선천이 뛰어난 댄스를 선보이자 MC들은 정선아에게도 댄스를 권유했다. 정선아는 처음에는 부끄러워하며 고창석과 함께 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이내 스튜디오 중앙으로 나가 정선아는 엉덩이를 좌우로 가볍게 흔들다 과격한 에이브를 선보였고 자리에서 앉았다 일어났다를 반복하는 쩍벌춤을 선보이기도 했다.



정선아의 화끈한 댄스에 MC들은 당황했다. MC 윤종신은 “우리가 그 정도까지 바라진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이에 정선아가 “내가 안 한다고 했지 않느냐”라고 말하자 MC 규현은 “그게 안 한다는 사람 춤이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선아가 출연하는 ‘킹키부츠’는 오는 12월 2일 개막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정선아’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