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위례 오벨리스크 센트럴스퀘어, 신도시 노른자위 더블 역세권 상가





청약 열기로 뜨거운 위례신도시에 단지 내 상가가 나온다. 한화건설은 12월 위례 오벨리스크 오피스텔 단지 내 상가인 센트럴 스퀘어(Central Square·조감도)를 분양한다.



이 단지는 오피스텔 321실(전용면적 23~84㎡)과 상가(1만6000㎡)로 이뤄진다. 지상 1층에 132개 점포, 2층에 61개 점포가 들어선다. 롯데시네마(1000석) 입점이 확정됐다.



위례~신사선 위례중앙역(예정)과 트램이 만나는 더블 역세권이다. 지하철 분당선, 8호선 복정역과 8호선 우남역(예정)을 이용할 수 있다. 신도시 내에서도 친환경 녹지공간인 휴먼링과 스트리트 상가가 몰려 있는 트랜짓몰에 속한다.



단지 앞에 대규모 공원인 모두의 광장(가칭)이 조성된다. 영국 런던의 킹스크로스역, 프랑스 파리의 파사쥬를 본 딴 테마형 스트리트 상가로 꾸며된다.



 한화건설은 지하 4개 층에 주차공간을 조성한다. 주차장을 법정 주차대수의 150% 이상 조성해 주차공간이 넉넉하다. 오피스텔 내 입주민이 든든한 배후 수요층을 형성한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강남권 최대 규모 신도시인 위례신도시라는 프리미엄에 편리한 교통여건, 가격경쟁력 등을 갖춰 투자자의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송파구 장지동 625-1(8호선 복정역 1번 출구 앞에 12월 초 문을 열 예정이다. 분양 문의 02-403-6060.



최현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