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입시 영향은?…7천명 등급 조정, 자연계 상위권에 영향 커

[앵커]

관심은 역시 이번 조치가 입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느냐는 것일텐데요. 특히 생명과학Ⅱ 8번 문제가 복수정답처리되면서 자연계 상위권 학생들의 입시에 영향이 클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윤영탁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주말까지 자연계 상위권 수험생들은 혼란 속에 수시 논술을 치렀습니다.

[김연재/재수생(생명과학Ⅱ 응시) : (생명과학Ⅱ 8번이) 맞으면 대학이 바뀔 수도 있는 거잖아요. 고민 많이 했어요. 수능 끝난 날부터.]

생명과학Ⅱ 8번 문제의 복수정답처리에 따라 추가 정답자는 2만여 명으로 추정됩니다.

이 중 4천여 명은 등급도 한 단계씩 오를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기존 정답자와 아예 문제를 틀린 3천여 명은 상대적으로 점수가 낮아지면서 등급이 떨어질 전망입니다.

이 때문에 가채점 결과를 바탕으로 수시를 치른 수험생들은 불안합니다.

[김지훈/재수생(생명과학Ⅱ 응시) : (수시 전형에) 응시를 했는데 그것조차 최저 (학력 기준을) 못 맞춰서 떨어지는 경우가 생길 수 있으니까….]

또 정시에서도 생명과학을 주로 선택한 의예과 지망생 등 상위권 수험생들은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수학 B가 워낙 쉬워 변별력이 없는 데다 생명과학Ⅱ의 복수정답 처리로 등급까지 바뀔 수 있기 때문입니다.

반면 영어 25번의 추가 정답자는 많지 않아 입시에 미칠 영향은 상대적으로 적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JTBC 핫클릭

잇단 수능 출제오류…'세계지리' 오류 손배소 본격화생명과학Ⅱ 7000여명 등급 변경될 듯…의대 당락 영향수능 영어·생명과학Ⅱ '복수정답' 인정…혼란 불가피수능 생명과학Ⅱ·영어 복수정답 인정…수험생·교사 '동상이몽'교총 "수능 오류 지속…기초학력평가로 전환해야"수능 복수정답 인정, 이번이 벌써 5번째…과거 사례 어땠나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