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펜싱 세계랭킹 1위 구본길, 헝가리 월드컵 우승


펜싱 남자 사브로 세계랭킹 1위 구본길(25·국민체육진흥공단)이 월드컵 우승을 차지했다.

구본길은 23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펜싱 남자 사브르 월드컵 개인전 결승에서 랭킹 3위 아론 실라지(헝가리)를 15-11로 꺾었다. 8강에서 랭킹 47위 안드라스 사츠마리(헝가리)를 15-12로 누른 구본길은 4강에서 랭킹 4위 알렉세이 야키멘코(러시아)를 15-7로 이기고 결승까지 올라 우승했다.

구본길은 2년 전 런던올림픽 단체전 금메달을 획득했고, 지난 9월 인천아시안게임 2관왕을 달성하는 등 세계 최강 자리를 지키고 있다.
한편 함께 출전한 랭킹 49위 황병열(31·안산시청)은 8강에서 실라지에게 6-15로 패했고, 김정환(31·국민체육진흥공단)과 원우영(32·서울메트로)은 32강에서 탈락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사진=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