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폴크스바겐, 한정판 골프 300대 국내출시














폴크스바겐코리아가 자사의 대표 모델 ‘골프’의 출시 40주년을 맞아 한정판을 내놨다고 24일 밝혔다. 골프는 1974년 출시돼 지금까지 3000만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러 자동차로, 지금까지 7세대 모델까지 진화됐다.

국내에는 300대 한정으로 출시된 ‘골프 40주년 기념 스페셜 에디션’은 7세대 신형 골프 2.0 TDI 블루모션에 고급스러움을 가미한 것이 특징이다. 외관에는 펄이 가미된 오릭스 화이트 색상을 적용하고, 전면부와 사이드 패널에는 40주년 한정 로고가 부착돼 있다.

인테리어는 갈색(브라운)을 기본으로 했다. 브라운 색상의 ‘나파·알칸테라’ 가죽을 적용한 스포츠 시트는 따뜻하면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시트에는 폴크스바겐 그룹 본사이자 골프의 생산지인 볼프스부르크를 상징하는 문양이 새겨져 있다. 핸들과 매트, 팔받침 부분 등에도 볼케이노 브라운 색상의 바느질이 돼 있다.

성능은 기존의 7세대 골프와 동일하다. 1968cc 디젤 엔진, 듀얼 클러치 방식의 6단 DSG 변속기가 장착돼 있다. 최고 150마력의 출력에 토크는 32.6kgㆍm이며, 연비는 16.7㎞/L. 가격은 기존의 골프 풀옵션 가격(3750만원)보다 90만원 비싼 3840만원이다.

이현택 기자 mdfh@joongang.co.kr
[사진 폴크스바겐코리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