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음악중심' 러블리즈 데뷔 무대 '성공', 제2 소녀시대 되나? 서지수는?





그룹 러블리즈가 '음악중심'에서 깔끔한 데뷔 무대를 꾸몄다.



러블리즈는 15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이하 '음악중심')에서 선공개곡 '어제처럼 굿나잇'과 '캔디젤리러브'(Candy Jelly Love)를 불러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날 러블리즈는 흰색 원피스로 입고 무대 위에 올라 '어제처럼 굿나잇' 무대를 꾸몄다. 이어 핑크색 재킷이 돋보이는 체크 무늬 교복을 입고 등장해 '캔디젤리러브'를 불렀다.



러블리즈는 데뷔 직전 터진 루머로 인해 활동을 잠정 유보한 서지수 없이 7인 체제로 무대에 올랐다. 러블리즈의 데뷔곡 '캔디 젤리 러브'는 사랑스러운 분위기의 댄스곡이다. 첫사랑 테마를 캔디와 젤리 같은 달콤한 맛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규현·2AM·빅스·AOA·러블리즈·보이프렌드·조미·홍진영·소년공화국·윤현상·비아이지 등이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러블리즈’. [사진 MBC ‘음악중심’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