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스타K6' 임도혁 탈락, 심사위원 점수에서 웃다가…문자 투표에서 결국 눈물

‘슈퍼스타K6 임도혁 탈락’. [사진 Mnet ‘슈퍼스타K6’ 캡처]
‘슈퍼스타K6’ TOP3 준결승전에서 임도혁이



지난 14일 밤 11시 방송된 Mnet ‘슈퍼스타K6’에서는 임도혁, 김필, 곽진언이 대국민 추천곡 미션으로 TOP3 준결승전을 펼쳤다.



‘슈퍼스타K6 임도혁 탈락’. [사진 Mnet ‘슈퍼스타K6’ 캡처]
이날 방송에서 임도혁은 이은하의 ‘미소를 띄우며 나를 보낸 그 모습처럼’을 불러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심사위원 합산 점수 성적은 임도혁이 앞섰다. 하지만 온라인 및 대국민 문자투표 50%를 합산한 결과 임도혁은 곽진언과 김필의 벽을 넘지 못하고 탈락했다.



임도혁은 “좋은 형들과 함께 해 꿈같은 시간이었고 심사위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김범수 선배님 같은 가수가 되고 싶다”고 소감을 말하면서 굵은 눈물을 흘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스타K6 임도혁 탈락’. [사진 Mnet ‘슈퍼스타K6’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