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류승룡 해명, 뜨고나서 모른 척? "예능에서 나온 얘기인데"



'류승룡 해명'

배우 김원해(45)와 이철민(44)이 동료배우 류승룡(44)이 '스타가 된 후 달라졌다'고 말한 가운데 류승룡의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악역 배우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에 배우 김뢰하(49), 이채영(28), 김원해, 이철민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원해는 류승룡과 함께 했던 '난타'를 통해 미국 브로드웨이에 진출했던 과거 이야기를 공개했다. 이에 MC들은 "아직도 류승룡과 연락하느냐"고 물었다. 김원해는 "지금은 못한다. 워낙 떠서…"며 말끝을 흐렸다. MC김구라는 "증언이 속속 나온다. 라미란과 박동빈도 연락이 안된다고 하지 않았느냐"고 말했다.

함께 출연한 이철민 역시 "류승룡과 나는 대학 동기로 학교를 같이 다닐 때는 사귄다는 소문이 날 정도였다"며 "하지만 얼마 전 영화 시사회에서 본 적이 있는데 전화번호가 바뀌었더라. 그래서 류승룡에게 전화번호를 물으니 '나 전화 잘 안 받는데'하고 가버리더라. 그 다음부터 연락이 안된다"고 폭로했다. 이어 그는 "만나면 대체 왜 그런 것인지 물어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같은 에피소드를 요약한 MBC의 클립 영상 타이틀은 '김원해·이철민, 동기 류승룡 확 뜨더니 변했다? 연락두절!'와 같았다.

그러나 방송 이후 류승룡이 화제가 되자 류승룡의 소속사는 당혹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류승룡의 소속사 관계자는 "류승룡은 현재 영화 촬영 중이라 해당 방송을 시청했는지에 대해서는 확인이 어렵다. 그러나 방송에서 나온대로 그런 성격을 가진 분이 아닌 것은 확실하다"며 "특정 부분만 부각된 것이 더욱 당황스럽다"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예능에서 나온 얘긴데 이슈가 크게 된 것 같다. 우선 어떤 톤으로 이야기 한 것인지 확인해보겠다"고 전했다.

한편 류승룡은 현재 여성 아이돌 그룹 미쓰에이의 멤버 수지와 함께 영화 '도리화가' 촬영에 한창이다.

(JTBC 방송뉴스팀)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JTBC 핫클릭

마일리 사이러스, '키스 장면' 포착…상대 누군가보니이동국 득남 인증샷…갓 태어난 아들과 훈훈한 '미소'타쿠야 효린, 밀착 스킨십 공개…"순수하면서도 애잔"노홍철 음주운전, 측정 거부하다 채혈…"실망스러워"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