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땀 한땀 정성 담는 장인의 손길처럼 마음을 담았습니다

한 해를 마무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한 선물 아이템 중 감동이 오래 남을 실용적인 아이템들을 관련 브랜드들이 제안했다. 사진은 버버리 트렌치코트 제작공정. 영국 캐슬포드 공장에서 장인이 안감을 재단하고 있다. [중앙포토]


지천으로 흩날리며 뒹구는 낙엽이 겨울을 재촉한다. 연말을 앞두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려는 손길 또한 분주해지게 마련이다. 위블로와 버버리·티파니·보테가 베네타가 2014년을 마무리하며 선물하기 좋은 핫 아이템을 추천했다. 한 해 동안 수고한 나에게, 가족·친구에게 뻔한 아이템보다 가치 있는 사람을 더욱 가치 있게 해주는 명품 선물이 감사의 마음을 더 훈훈하게 전달해 줄 수 있다는 생각에서다.

배은나 객원기자

하늘을 날 듯 … 위블로 에어로 뱅 골드

위블로는 무브먼트가 훤히 보이는 스켈레톤 다이얼이 돋보이는 에어로 뱅 골드를 제안했다. 이 제품엔 3시 방향의 30분계 크로노그래프, 6시 방향의 12시간계 크로노그래프, 9시 방향의 영구초침 크로노그래프가 장착돼 있다. 시계 브랜드 최초로 고무 스트랩과 골드를 결합한 디자인을 적용시켰다. 에어로 뱅은 하늘에 떠 있는 것 같은 디자인을 갖췄다. ‘에어로’ 콘셉트인 골드 버전의 에어로 뱅은 18K 레드 골드 소재의 베젤 위에 위블로 고유의 H모양의 나사, 6개의 티타늄 스크류가 골드 케이스와 조화를 이룬다. 스켈레톤 다이얼로 인해 전체 날짜판이 노출돼 보는 이의 눈길을 모은다. 고무 밴드 위의 엘리게이터 스트랩은 내구성과 편안함을 제공해준다. 위블로 측은 캐주얼 스타일, 정장 등 모든 스타일에 잘 어울리는 럭셔리 하면서도 심플한 스타일의 시계라고 설명했다. 제품 문의 갤러리아점 02-540-1356.


포근함으로 … 남녀노소 선호 버버리 아이템

버버리에서도 한 해를 마무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한 선물 아이템을 몇 가지 제안했다. 겨울철 가장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캐시미어 스카프를 다양한 디자인과 색상으로 선보였다. 버버리의 ‘아이코닉’한 체크가 은은하게 들어간 스카프부터 독특한 프린트까지 다양한 스카프가 있다. 영국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아이템들이 달려 있는 키링도 함께 추천했다. 이 제품은 키링으로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핸드백 장식으로도 사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버버리는 병정·공중전화박스·이층버스와 낭만적인 디자인의 하트 키링까지 남녀노소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아이템이라고 설명했다. 스카프는 섬세한 캐시미어가 구김 없이 손상되지 않도록 특별한 포장 서비스를 제공한다. 부담 없는 작은 선물 아이템부터 레더 가방, 지갑, 칠드런 컬렉션 등 더 많은 아이템들을 페스티브 캠페인 기간 동안 지속적으로 만나 볼 수 있다.

그림 속을 걷는 듯 … 보테가 베네타 컬렉션

보테가 베네타는 추운 날씨에 센스 있는 아이템 선정으로 포인트를 주는 스타일링을 추천했다. 바로 보테가 베네타의 2014~2015 크루즈 컬렉션의 글리터 슈즈이다. 회화적인 느낌의 색상과 편안한 실루엣을 지니면서도 자세히 들여다보면 특별한 장인정신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크루즈 여성 컬렉션의 색상은 이태리의 화가 티에폴로(Tiepolo)의 프레스코화(Fresco·회반죽 벽이 마르기 전에 그리는 수채화 기법)에서 영감을 얻은 하늘색의 씨엘(Ciel), 옅은 분홍색의 피치 핑크 플라밍고(Peachy Pink Flamingo), 그린 계열의 세이지(Sauge), 베이지 계열의 샌드(Sand) 같은 파스텔 색상이 주를 이룬다. 11cm 펌프스와 발레리나 플랫, 2가지 형태로 선보인다. 가장자리를 부드러운 가죽으로 마무리해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더 여성스럽게 … 티파니 T 팔찌

티파니는 브랜드 이니셜인 영문자 T의 강하고 그래픽적인 형상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시킨 ‘TIFFANY T’ 와이어 브레이슬릿을 제안했다. TIFFANY T 와이어 브레이슬릿은 여성스러움을 강조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곡선과 각도를 살린 간결한 아웃라인으로 시크함과 숭고함을 넘나드는 건축학적 힘을 부여했다. 로즈·옐로·화이트 등 18K 골드뿐 아니라 양 끝의 T 문양을 따라 세팅된 라운드 컷 브릴리언트 다이아몬드까지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