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광현, 포스팅 200만 달러 수용…SK는 왜 수용했나 이유는?

‘김광현 포스팅 200만 달러 수용’. [사진 김진경 기자]




‘김광현 포스팅 200만 달러 수용’.



적신호가 켜졌던 김광현(26·SK)의 메이저리그(ML) 진출 도전이 1차 관문을 통과했다. 소속팀 SK가 고심 끝에 기대치에 훨씬 못 미치는 낮은 포스팅 금액을 수용했다. 이제 김광현은 포스팅 최고액을 써낸 ML 구단과 한 달간 연봉 교섭을 벌인다.



SK는 12일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포스팅 결과를 수용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또한 "메이저리그 포스팅에 따른 최종 응찰액은 200만달러였다"고 덧붙였다.



김광현은 지난달 29일 '메이저리그 진출 추진 기자회견'을 열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그는 "꿈을 이룰 수 있다면 어떤 보직이든 상관 없다. 나를 원하는 팀에서 죽을 힘을 다해 공을 던지겠다"며 미국행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SK 구단도 "한국야구를 대표하는 투수인 김광현의 자존심을 지킬 수 있는 수준의 금액이라면 수용하겠다"는 의사를 전했다. SK는 최소 500만 달러를 예상했고, 11일 오전 한국야구위원회(KBO)로부터 김광현의 포스팅 최고액을 통보 받았다.



그러나 ML 구단의 김광현에 대한 기대는 낮았다. 당초 빠른 시간 내에 포스팅 수용 여부를 밝히겠다고 했던 SK는 "상식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수준보다 낮았다"고 밝혔다. 마라톤 회의를 진행한 SK는 "입장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하다"고 했다. 특히 미국 폭스스포츠의 켄 로제탈 기자는 12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샌디에이고가 김광현 영입을 위해 포스팅에 참여했고, 금액은 200만 달러이다"고 전했다.



SK는 김광현의 강한 ML 도전 의지를 받아들였다. 구단은 "내부 회의와 김광현과의 면담을 통해 선수의 오랜 꿈을 후원해주자는 대승적 차원에서 포스팅 결과 수용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광현은 "포스팅 결과를 수용해주신 구단과 김용희 감독님을 비롯한 SK 선수단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어렸을 때 꿈꾸던 메이저리그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고 기회를 잘 살려 실력으로 검증할 수 있는 선수가 되도록 하겠다. 신인 같은 마음으로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현은 향후 공식 에이전트인 MDR매니지먼트측을 통해 30일 이내에 연봉 협상을 진행한다. SK는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이 최종 결정될 때까지 필요한 사항에 대해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형석 기자 ops5@joongang.co.kr

‘김광현 포스팅 200만 달러 수용’.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