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석주 전남 감독 사퇴, 연장계약 거절…차기감독은 노상래

‘하석주 전남 감독 사퇴’ [사진 전남드래곤즈 공식홈페이지]
 



전남 드래곤즈의 하석주 감독(46)이 구단의 요구에도 불구하고 사퇴를 결정해 화제다.



전남은 12일 “올해 12월 계약이 종료되는 하석주 감독에게 2년 연장 계약을 제시했으나 하석주 감독이 사퇴 의사를 밝혔다”며 “차기 감독으로 노상래 수석코치(44)를 선임한다”고 발표했다.



하석주 감독은 지난 2012년 정해성 전 감독의 뒤를 이어 전남의 지휘를 맡았다. 하석주 감독이 이끈 전남은 2012년 11위, 2013년 10위로 하위 스플릿인 ‘그룹 B’에 머물렀다.



올 시즌 초반에는 맹활약하면서 선두권 진입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하지만 울산에게 6위 자리를 넘겨주면서 결국 하위 스플릿에 머물렀다.



하석주 감독의 뒤를 잇는 노상래 감독은 지난 1995년부터 2002년까지 전남에서 리그 신인상과 득점왕을 섭렵한 공격수다. 2005년 김희태 축구교실 코치 지도자 생활과 아주대학교, 강원FC 코치를 거친 뒤 2012년 8월부터 전남 수석코치로 활동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하석주 전남 감독 사퇴’ [사진 전남드래곤즈 공식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