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택시’ 문정희, 타이트한 트레닝복 입고… 애플힙 보니 ‘헉’

‘택시 문정희’ ‘문정희’. [사진 tvN ‘택시’ 방송화면 캡처]




배우 문정희(38)가 탄탄한 몸매를 과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이하 ‘택시’)에는 배우 문정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택시 제작진은 문정희의 헬스장을 찾아 나섰다.



문정희는 타이트한 트레이닝복을 입고 운동에 열중하고 있었다. 특히 문정희는 오랜 기간 운동으로 다져진 20대 걸그룹 못지 않은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문정희의 뒷모습을 본 이영자 역시 “(씨스타)소유 아니야?”라고 감탄했다.



문정희는 “운동을 좋아해 마라톤도 하고 있다. 한 지는 3년 정도 됐다”고 말했다. 또 문정희는 “엄청난 운동광이다. 하루에 몇 km씩 뛰고 25kg 바벨을 든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택시 문정희’. [사진 tvN ‘현장토크쇼-택시’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