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헬로비너스 멸공의 횃불, 갑작스러운 군가 요청에도…헉

‘헬로비너스 멸공의횃불’ [사진 판타지오뮤직]




걸그룹 헬로비너스가 군가 멸공의 횃불을 불러 화제를 모으고 있다.



헬로비너스는 10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서 열린 '제6회 입영문화제'에 참석해 사회자의 깜짝 요청으로 즉석에서 군가 '멸공의 횃불', '멋진 사나이'를 불렀다.



이 행사에서 헬로비너스는 신곡 '끈적끈적'과 함께 히트곡 '오늘 뭐해', '비너스' 등 총 3곡을 소화할 예정이었다. 멤버들은 무대에서 갑작스럽게 군가 요청을 받았으나, 당황한 기색 없이 '멸공의 횃불', '멋진 사나이'를 소화했다.



특히 헬로비너스는 핫팬츠 의상에 완벽한 몸매를 뽐내며 장병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한편 헬로비너스의 소속사 판타지오 뮤직에 따르면 헬로비너스는 활동 중에 군 공연을 자주 다니는 만큼 3~4종류의 군가를 평소에도 연습해 다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헬로비너스 멸공의 횃불’. [사진 판타지오 뮤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