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윤주, 노홍철과 열애설 적극 해명…과거 입맞춤 보니 ‘어색’

‘노홍철·장윤주’ ‘장윤주 소속사 해명’. [사진 MBC ‘무한도전’ 캡처]




모델 장윤주(34)와 방송인 노홍철(35)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장윤주의 소속사가 적극 해명에 나섰다.



지난 8일 한 매체는 “노홍철이 지난 7일 오후 11시 55분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 서울 세관사거리 인근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승용차를 운전하다 적발됐다”고 보도했다.



보도가 난 후 일부 네티즌들은 “노홍철이 음주운전을 한 날은 장윤주의 생일”이라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제기했다. 이에 장윤주의 소속사는 “장윤주가 생일을 맞아 지인들과 만남을 가진 것은 맞지만 노홍철과 전혀 관련 없는 지인들과의 모임이었다”며 “노홍철은 그날 모임에 참석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 애초 장윤주와 만난 적이 없다”고 강력히 부인했다.



앞서 장윤주와 노홍철은 지난 1월 MBC ‘무한도전-만약에 특집’에 가상부부로 함께 출연해 ‘우리 결혼했어요’를 패러디를 했었다.



이후 노홍철은 “장윤주와 진짜로 사귀었으면 좋겠다. 어떻게 됐냐”는 물음에 “가상 결혼 이후 어색해서 전화도 못 하겠더라. 사람들이 보는 눈빛도 달라졌다”고 고백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노홍철·장윤주’ ‘장윤주 소속사 해명’. [사진 MBC ‘무한도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