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로드FC 이둘희, 상태 심각…혈뇨까지 나와

‘이둘희’. [사진 Super Action 채널]
두차례 낭심을 가격당한 로드FC 이둘희의 상태가 생각보다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로드FC 관계자는 10일 “이둘희가 불의의 부상으로 메인이벤트를 소화하지 못해 몹시 괴로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 후 한 병원으로 이송됐는데 소변에서 혈뇨가 나올 정도로 생각보다 심각하다”며 이둘희의 상태를 알렸다.

앞서 이둘희는 9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로드FC 019’ 대회에서 일본의 후쿠다 리키와 메인 이벤트를 가졌다. 이둘희는 이 경기에서 1라운드까지 팽팽히 맞섰으나 2라운드 후쿠다에게 낭심을 가격당하고 쓰러졌다. 치료를 받고 다시 경기에 나섰지만 니킥에 다시 한 번 낭심을 가격당했다. 이에 심판은 경기무효를 선언했고 이두희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로드FC 이둘희’ [사진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