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제시장’ 황정민 “4시간 특수분장 뒤 돌아다니니 아무도 못 알아봐”…대박!



 

영화 ‘국제시장’에 출연하는 배우 황정민(44)이 촬영 도중 일화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1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국제시장’의 제작보고회에는 윤제균 감독, 배우 황정민, 김윤진, 오달수, 정진영, 장영남, 라미란, 김슬기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황정민은 “4시간 이상 걸리는 특수분장을 하고 시장을 돌아다녔는데 사람들이 전혀 못 알아보더라”라며 “부산 광복동에 사람이 많은데 아무도 못 알아봐 흥미로웠다”고 밝혔다.

영화 ‘국제시장’은 평생 단 한번도 자신을 위해 살아본 적 없이 오직 가족을 위해 굳세게 살아온 우리들의 아버지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12월 개봉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국제시장 황정민’[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