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힐러' 박민영, 단발머리와 달라진 눈빛으로 "기자로 변신"

‘힐러 박민영’ [사진 (주)김종학프로덕션]


배우 박민영(28)이 긴 생머리를 자르고 ‘열혈 기자’로 변신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힐러’는 10일 박민영의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박민영은 단발머리와 달라진 눈빛으로 새로운 캐릭터를 예고했다. 그는 극중 근성과 똘끼로 충만한 인터넷신문사 기자 채영신 역을 맡았다.

한편 ‘힐러’는 ‘내일도 칸타빌레’의 후속으로 12월 8일 첫 방송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힐러 박민영’. [사진 (주)김종학프로덕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