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민호-유역비 '동갑내기 친구' 만남에…팬들 '깜짝'

‘이민호’. [사진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


 
한국 남신 이민호(27)와 중국 여신 류이페이(유역비·27)가 만나 이목을 끌었다.

최근 중국의 웨이보를 통해 “남신과 여신의 정체는?” 이라는 문구와 함께 한국 배우 이민호와 중국 여배우 유역비의 모습이 공개되며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민호과 유역비는 한중을 대표하는 톱스타답게 최고의 ‘케미’를 뽐내고 있다. 둘은 드라이브를 하는 듯 차 안에서 다정한 미소를 지으며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해당 사진은 광고 촬영중인 두 사람의 모습을 찍은 것. 둘의 만남에서 이민호는 중국어 인사를 건네며 글로벌 매너를 선보였고 이에 유역비는 한국어로 화답했다고 전해진다.

한편 이민호는 오는 1월에 개봉하는 유하감독의 영화 ‘강남 1970’의 촬영을 마친 후 아시아 전역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민호’. [사진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