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제시장' 황정민, 김윤진과 부부 연기 "명치가 근질근질해"…왜?

‘국제시장 황정민’ ‘국제시장’. [사진 일간스포츠]



영화 ‘국제시장’ 황정민과 김윤진이 부부로 함께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황정민과 김윤진은 10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국제시장’의 제작 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황정민은 김윤진과 부부로 호흡을 맞춘 것에 대해 “쉽게 덕수(황정민 분)와 영자(김윤진 분)의 사랑이 잘 묻어나지 않았나 싶다”며 “독일에서 첫사랑을 시작하는 관계부터 찍기 시작하게 됐는데 친해지지 않은 상태에서 촬영을 하게 됐지만 편안했다”고 말했다.

이어 황정민은 “명치가 근질근질한 것이 첫사랑의 느낌이 있었다”고 소감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윤진 역시 황정민에 대해 “처음 만났을 때부터 정말 편안하고 이상하게 왠지 내 남편 같았다”고 답했다.

김윤진은 또 “배우로서 현장 디테일을 많이 챙겨 옆에 가만히 있어도 알아서 정리해 줬다”고 말하며 고마움을 표했다.

‘국제시장’은 하고 싶은 것, 되고 싶은 것도 많았지만 평생 단 한 번도 자신을 위해 살아본 적이 없는 우리들의 아버지를 그린 작품으로 12월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국제시장 황정민’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