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왕의 얼굴' 조윤희, 보조출연자도 못 알아본 사연 알고보니

‘왕의 얼굴 조윤희’. [사진 KBS 미디어]


'왕의 얼굴' 배우 조윤희가 '꽃선비'로 변신한 모습이 공개됐다.

10일 KBS2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극본 이향희, 윤수정/연출 윤성식, 차영훈) 측은 극중 운명에 용감히 맞서 싸우는 여성 김가희로 출연하는 조윤희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조윤희는 갓과 연푸른 도포 자락을 휘날리며 영락없는 조선의 '꽃선비'로 변신했다. 조윤희는 상투를 틀어 올려 갓을 쓴채 소년의 풋풋함이 묻어나는 선비로 변신했다.

남장이 너무 잘 어울려 몇몇 보조출연자들이 조윤희를 알아보지 못하는 해프닝도 벌어졌다고 한다.

조윤희는 "처음 하는 남장이 조선시대 선비라 촬영 전부터 더욱 기대가 됐다. 처음인데도 갓과 도포가 착 감기는 느낌이었다"고 밝혔다.

'왕의 얼굴'은 서자 출신으로 세자에 올라 16년간 폐위와 살해 위협에 시달렸던 광해가 관상을 무기 삼아 운명을 극복하고, 왕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오는 19일 첫 방송이 예정돼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왕의 얼굴 조윤희’. [사진 KBS 미디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